[보도자료]

[보도자료] 인크로스, 4분기 매출 129억 8,900만 원, 영업이익 31억 700만 원

작성일 2024-01-22

조회수 365

광고 업황 부진에도 검색광고 실적은 견조... 티딜은 연간 거래액 2,000억 원 돌파 

손윤정 대표, “지능형 자동화 도입 및 광고사업 확장으로 내실 다지며 성장할 것”

 

[인크로스, 2024-01-22] SK스퀘어 관계사인 디지털 광고 전문 기업 인크로스(대표 손윤정)가 2023년 4분기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4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은 129억 8,900만 원, 영업이익은 31억 700만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5.6%, 55.5% 감소했다. 별도 기준으로는 매출액 115억 9,400만 원, 영업이익 29억 2,200만 원을 기록했다.

 

AI 큐레이션 커머스 티딜(T deal) 4분기 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20.8% 증가한 500억 6,300만 원, 같은 기간 매출은 22억 6,000만 원이다. 연간 기준으로는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 2023년 티딜 연간 거래액은 전년 대비 53.2% 증가한 2,105억 원, 매출액은 88억 8,200만 원으로 전년 대비 34.3% 늘었다. 전반적으로 식품, 패션의류, 가전제품이 거래액 상승을 견인한 가운데 4분기에는 고객 충성도와 신뢰도가 높은 패션 브랜드 위주로 상품 소싱을 강화했다. 

 

올해 인크로스는 티딜의 실적 성장을 이어가기 위해 최근 고물가, 고금리 여파로 급속히 확산되는 불황형 소비 트렌드에 긴밀히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입점 파트너사 및 지자체와의 협력을 통해 할인 쿠폰 및 프로모션을 추가하는 한편 1분기에는 문자 반응 고객 대상의 리워드 제도를 도입하는 등 고객 혜택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기업들의 보수적인 광고비 집행 기조가 이어지면서 4분기 미디어렙 취급고는 전년 동기 대비 22.6% 감소한 1,012억 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83억 7,400만 원으로 34.3% 줄었다.

 

검색광고 자회사 마인드노크는 작년 4분기 취급고 102억 500만 원, 매출액 14억 1,900 만 원, 연간 누적 취급고는 379억 1,900만 원으로 호실적을 기록했다. 광고 업황이 부진한 가운데 고효율을 추구하는 광고주들의 검색광고 수요가 꾸준히 지속된 데 따른 영향이다. 마인드노크는 올해 쿠키리스(cookieless), AI 검색 등 광고 시장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며 입지를 넓혀갈 계획이다.

 

손윤정 인크로스 대표는 "올해 빠른 경기 회복을 낙관하기는 어렵지만, 사업 경쟁력 강화와 함께 신사업 아이디어를 끊임없이 발굴하며 외형과 내실을 동시에 다질 것"이라며, "기존 사업에 지능형 자동화(IA, Intelligent Automation) 시스템을 도입함으로써 수익성을 제고하는 한편, 광고산업의 밸류체인을 완성할 수 있도록 사업 영역을 계속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go top